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05/31 [15:02]
전남도, 저소득층 아동 ‘애경산업 후원품’ 전달
애경산업(주) 1차 지원…3억 상당 생필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애경산업 후원품 전달 (사진=전라남도)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전라남도는 최근 애경산업(주)와 맺은 전남 저소득층 아동 후원 협약의 첫걸음으로 총 3억 원 상당의 생필품을 31일 전달했다.

 

전라남도와 애경산업(주)는 지난 27일 전남도청에서 전남지역 저소득층 아동에게 50억원 상당의 생필품(매년 10억원 상당, 5년간)을 후원키로 협약한 바 있다.

 

화장품·치약·세제 등 생필품으로 구성된 후원품 전달은 (사)희망을나누는사람들이 맡았으며, 아동복지협회와 그룹홈연합회, 지역아동센터연합회, 가정위탁지원센터 등을 통해 전남도내 저소득층 아이들에게 지급됐다.

 

최용희 애경산업(주) 상무는 “어려운 아동들의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협약식 내용을 충실히 이행해 전남지역 아동들과의 따뜻한 동행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김종분 전라남도 여성가족정책관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지만, 전남 아동들이 받는 사랑에는 변함이 없어야 한다”며 “취약계층의 삶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애경산업(주)은 연탄배달을 비롯 어르신 식사대접, 김장나누기 등 지속적인 사회 공헌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