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09/19 [15:53]
‘세계 차 없는 날’ 친환경 교통주간 운영
코로나19로 온라인 및 비대면 홍보 위주 캠페인 전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남도 친환경 교통주간 포스터 이미지 (사진=전라남도)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전라남도는 차량 운행 등 이동에 따른 온실가스 배출 저감 유도를 위해 ‘세계 차 없는 날’을 맞아 22일까지 ‘2020 친환경 교통주간’으로 정해 다양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올해로 20회째를 맞은 ‘친환경 교통주간’ 캠페인 행사는 최근 확산 우려가 높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대규모 오프라인 행사는 지양하고 온라인 및 비대면 오프라인 위주로 운영된다.

 

‘2020 친환경 교통주간’에는 ▲친환경 운전하기 ▲2m 거리 두고 도보나 자전거 타기 ▲불필요한 외출은 자제하기 등 온실가스 줄이기 실천 운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오는 22일 ‘세계 차 없는 날’은 1997년 프랑스 서부 항구도시인 라로쉐에서 ‘도심에서 자가용을 타지 맙시다’라는 시민운동에서 시작해 지난 2001년부터 전 세계적인 캠페인으로 확산됐다.

 

국내에서도 세계 차 없는 날 전․후 일주일을 ‘친환경 교통주간’으로 정하고 이동에 따른 온실가스 배출 저감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각종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