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10/13 [18:39]
남악신도시 공터에 꽃단지 조성
잡초가 무성한 유휴지에 코스모스를 심어 볼거리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남악신도시 꽃단지 (사진=무안군)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무안군은 남악신도시 내 잡초가 무성한 유휴지에 코스모스를 심어 주민들에게 도심속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지금 한창인 코스모스는 가을 하늘과 어우러져 길거리에 만개하여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된 YD축제를 대신하여 일상에 지친 주민들의 피로를 조금이나마 해소해 주고 있다.

 

현재 군은 남악신도시 유휴지(공터) 중 5필지 4,671㎡에 대하여 코스모스 단지를 조성했으며 향후 계절별로 유채, 메리골드, 백일홍, 코스모스 등 꽃단지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에 심은 코스모스가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에게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면서“사계절 깨끗하고 쾌적한 도시환경 구축을 위해 꽃단지 조성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