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박귀월 기사입력  2020/10/14 [20:43]
영광소방서, 불갑산 등 주요 등산로 산악위치표지판 일제점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광소방서 불갑산 등 주요 등산로 산악위치표지판 일제점검  (사진= 영광소방서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영광소방서(서장 이달승) 119구조대는 지난 6일부터 14일까지 불갑산 등 관내 주요 등산로에 설치된 산악위치표지판 35개소 일제 정비를 추진했다.

 

최근 3년간 전남 산악사고 1,210건으로 그중 조난사고는 23.3% 282건으로 가장 많았고 실족‧추락 15.4% 186건, 개인질환이 9.8% 118건으로 뒤를 이었다.

 

이에 소방서는 가을철 등산객 증가에 따라 산악사고 발생 시 효율적인 대응을 위해 훼손된 산악위치표지판 보완과 표지판 주변 환경정리, 산악사고 취약지역 등을 점검했다.

 

산악위치표지판은 산악사고 발생 시 위치 파악이 쉽도록 주요 등산로 ․ 둘레길에 설치되어 안전사고나 조난사고 발생 시 사고지점 파악이 가능해 119구조대원의 효율적인 인명구조 활동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119구조대장은“건강 상태와 신체 능력에 따라 적절한 산행코스를 선택하고 산행 시에는 등산로에 설치된 위치표지판과 등산로 이름 등을 미리 숙지하고 혹시 모를 사고에 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