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박귀월 기사입력  2020/10/15 [22:15]
소금을 뿌린 듯이 메밀꽃이....
신안 팔금면에 메밀꽃 만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안 팔금면에 메밀꽃 만개      (사진= 신안군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신안군 팔금면의 도로변에 메밀꽃이 만개했다.

 

가을을 맞아 팔금면 도로변에 활짝 핀 메밀꽃이 코로나19로 야외 활동을 하지 못해 정서적 불안감을 겪는 군민과 관광객에게 커다란 위안을 주고 있다.

 

팔금면의 메밀밭은 지난 8월 관내 이장과 주민들이 각자 농기계를 동원하여 직접 경운·파종하여 메밀밭을 조성하여 주민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순수한 팔금주민과 같은 햐얀 메밀꽃이 너무 어울리고, 내년에는 식재면적을 확대하고, 각 섬별로 특색있는 꽃을 심어 사계절 꽃피는 천사섬 신안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한, 인근 암태면 오도선착장에서는 10월 16일부터 온라인소금박람회가 개최되어 팔금면 메밀꽃을 찾는 관광객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