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10/15 [19:25]
‘거문도해풍쑥’ 드론 친환경방제 효과 ‘탁월’
거문도해풍쑥 재배 32ha 2월부터 10월까지 5차례 공동방제 실시 거문도해풍쑥 재배농가…드론 이용 친환경방제 최초 지원 ‘호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거문도해풍쑥’ 드론 친환경방제 효과 ‘탁월’(사진=여수시)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여수시가 거문도해풍쑥의 친환경인증 면적 확대와 병해충 방제 노동력 절감을 위해 추진한 드론 친환경방제 지원사업을 최종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친환경 공동방제는 쑥 품질과 수확량을 떨어뜨리는 주요 병해충인 진딧물 방제에 중점을 두고, 지난 2월부터 시작해 10월까지 총 5차례 실시했다.

 

시는 거문도 지역 전면적 32ha에 대한 사업비 5천500만 원을 확보하고 드론 이용 친환경방제 사업을 추진해 고령화와 부녀화로 병해충 개별방제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농가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았다.

 

거문도에서 친환경으로 쑥을 재배하고 있는 한 부녀 농가는 “시에서 금년 처음으로 드론으로 친환경방제를 해주고, 부녀자도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쑥대제거 작업기도 지원해 줘서 쑥 농사짓기가 매우 편리해졌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타 지자체(진도, 함평, 경주 등)에서 쑥 재배면적 확대에 대한 관심도가 점차 높아가는 추세에 있어, 여수시는 대표 특산품인 거문도해풍쑥의 친환경인증 면적 확대와 품질유지를 통해 브랜드 경쟁력을 키워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문도해풍쑥의 친환경인증 면적은 전년 12.7ha이며, 금년에 17ha로 확대됐다. 

여수시는 2022년까지 전 면적 친환경인증을 목표로 드론을 이용한 친환경방제 등 지원을 대폭 확대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