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11/13 [18:11]
완도군,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미술’ 사업 추진
조형물 설치, 벽화 및 트릭아트 등 제작으로 공간 품격 높인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미술’ 협약식 개최 (사진=완도군)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완도군은 지난 11일 공공미술 프로젝트인 ‘우리동네미술’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은 사업을 주관하고 있는 완도군(군수 신우철)과 작가팀인 완도문화예술협동조합(대표 김풍호), 최선주서양화연구소(대표 최선주), 노미디자인(대표 강승완)이 공공미술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체결됐다. 

 

완도군의 공공미술 프로젝트는 지역 주민들이 자주 이용하고 접근이 쉬운 완도군민회관, 장보고어린이놀이공원, 관광객이 많이 방문하는 다도해일출공원에 목공예 조각 작품과 조형물을 설치하고 벽화 및 트릭아트 등을 제작하게 된다.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미술’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예술인 일자리 제공과 주민 문화 향유 증진을 목적으로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하며, 전국 228개 지방자치단체의 예술인 약 8,500여 명이 참여하고 있는 대규모 문화 뉴딜 사업이다.

 

완도군은 지난 8월 지역 작가와 주민들을 대상으로 사업 설명회를 개최하였고, 9월에는 두 차례 작가팀 공모와 선정 위원회를 통해 최종 3팀을 선정하였다.

 

이후 작가팀은 전남문화재단 현장 컨설팅과 전문가 자문 위원회 등을 통해 최종 실행 계획을 수립하였고, 협약식과 함께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작가팀이 설치하는 작품들이 완도만의 특색을 반영하여 지역 공간의 품격을 높이고, 완도가 위드 코로나 시대 국민의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해양치유와 더불어 문화치유의 랜드 마크가 되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