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11/16 [19:10]
전남도, ‘도민고충처리위’ 출범…민원 만족 향상 기대
법조․시민단체 등 전문가 9명…공정성 확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남 고충처리위원회 사진=전라남도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도민의 고충민원을 제3자적 입장에서 객관적으로 판단해 공정하고 독립적으로 처리할 ‘전라남도도민고충처리위원회’가 첫발을 뗐다.

 

전라남도는 16일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도민고충처리위원회의 첫 회의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이날 위원회에는 고충처리위원회 위원과 관계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했으며, 위촉식과 위원장 선출에 이어 곧바로 2건의 고충민원에 대한 주심위원 및 조사관의 검토보고, 안건 심의 등 심도 있는 논의가 이어졌다.

 

위원회는 지난 2018년 제정된 전라남도도민고충처리위원회 운영 조례를 근거로 설치됐다. 전남도에 접수된 고충민원을 전문적이고 중립적인 시각에서 조사하고 확인해 행정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고 민원인의 만족도를 향상시키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위원회 참여위원은 학계인사 3명을 비롯 변호사 등 법조계 2명, 시민단체, 건축사, 전남도 전․현직 공무원 각 1명 등 총 9명으로 구성됐으며, 임기는 4년이다.

 

고충처리위원회에서 논의된 사안은 시정권고 또는 의견표명, 행정제도 운영 제도개선권고 등의 형식을 통해 도와 시․군의 행정에 반영하게 된다.

 

강효석 전라남도 감사관은 “고충처리위원회 발족에 따라 앞으로 전문적이고 중립적인 시각에서 도민의 고충민원을 처리할 수 있게 됐다”며 “민원인과 행정기관 간의 갈등 해소는 물론 행정의 신뢰성 제고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