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윤진성 기사입력  2020/11/16 [09:19]
완도해경, QR코드를 활용한 해양 안전해도 제작에 나서
안전해도 제작을 통해 해양 안전사고 예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윤진성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오는 16일 해양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해양 안전해도 제작에 나섰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해양에서 발생하는 사고가 날로 증가하고 있고 도서지역 항포구(선착장) 등 위험개소에 대한 세부적인 정보가 부족하다고 판단하여 기존 종이해도에 QR코드를 접목시켜 손쉽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해양 안전해도 제작에 나섰다.

 

완도해경은 지난 9월부터 약 40일간 완도 관할 해역 위험개소와 항포구에 대한 세부자료를 수집하여, 총 26개소에 대한 QR코드를 제작하여 해도에 첨부 ‘QR코드 해양 안전해도’를 제작에 나섰다고 밝혔다.

 

완도해경 관계자는“QR코드 안전해도를 수시 업데이트 하여 해양경찰 뿐만 아니라 각 유관기관에 배포하여 안전한 바다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