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0/11/18 [19:01]
특색있는 자연 힐링‘산악자전거 코스’ 조성
6억원 투입 52km 구간 조성, 안전사고 예방에 중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정읍시, 특색있는 자연 힐링‘산악자전거 코스’ 조성 (사진=정읍시)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정읍시 북면과 칠보면 일원에 산악자전거를 즐길 수 있는 산림 레포츠 코스가 새롭게 조성될 전망이다.

 

시는 북면과 칠보면, 수청리를 경유하는 52km 구간에 특색있는 자연 힐링 산악자전거 코스 조성을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해당 코스는 사업비 6억원을 투입해 내장산 문화광장을 시작으로 북면 보림리와 칠보면 등 기존 임도를 활용한 코스 외에 수청저수지 일원이 추가된 코스다.

 

이용자를 위한 편의시설은 물론, 수려한 운치와 맑은 공기를 만끽할 수 있도록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산악자전거 협회 등 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노면을 정리하고 안전망을 설치하는 등 안전시설을 확충해 자전거 사고를 예방하는 데 중점을 둘 계획이다.

 

시는 코스 조성이 완료되면 대규모 산악자전거 대회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홍보에 큰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천혜의 관광자원을 활용한 최고의 라이딩 장소로 조성해 정읍시민은 물론, 산악자전거를 즐기는 모든 이들에게 색다른 레포츠 공간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