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박귀월 기사입력  2020/11/19 [18:19]
신안군, 마스크 분실방지 목걸이(스트랩) 18,000개 전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마스크 분실방지 목걸이 전달                  (사진= 신안군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신안군복지재단(박균보 이사장)은 ‘마스크 분실방지 목걸이 18,000개를 지역 내 기초생활수급자, 65세 이상 노인, 다문화가족 등 18,000명에게 14개 읍·면을 통해 전달할 계획이다’고 18일 밝혔다.

 

재단에서는 마스크 착용 습관을 형성해‘위드 코로나(with Corona)’시대에 적응하고 타인을 배려하는 한편 생활방역 분위기 조성을 위해 제작하였다.

 

읍·면 전달식에 결혼이민자 대표로 함께 참석한 김성금씨는“일상생활을 하다 보면 마스크를 벗어 주머니에 넣는 등 불편하였는데, 그런 불편함이 줄어들게 되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박균보 이사장은 "마스크 착용은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할 수 있는 간편하고 효과적인 방법이며, 분실방지 목걸이는 마스크 분실을 방지하여 군민의 건강을 지키는 한편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재단에서는 코로나19 초기부터 적극적으로 마스크를 구매하고 기부받아 지역 내 저소득층, 복지시설, 유‧아동, 다문화가족 등에게 마스크 54,000장을 배부하여 청정신안을 지키는 데 앞장서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