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박귀월 기사입력  2021/01/10 [18:34]
목포시,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으로 누적 41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시청 전경          (사진= 목포시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목포에서 밤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

 

10일 목포시에 따르면, 지난 9일 오후 11시에 발생한 41번째 확진자는  20대 남성으로 서울 소재 대학교에 다니고 있으며 최근 목포에서 아르바이트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확진자는 10일 오전 10시30분경 목포시 의료원으로 이송 조치했다.

 

이로써 목포시 누적 확진자는 10일 오전 11시 현재 41명으로 입원자는 41번 확진자 1명이다.

 

확진자는 해외 출국을 위해 검사받았으며, 같이 출국하기 위해 검사한 직장 동료 5명은 음성판정을 받았다.

 

자세한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며 동거가족 3명도 음성으로 판정돼 이번 확진자는 전형적인 무증상자로 판단하고 있다.
 
확인자 출입 장소에 대해서는 방역소독을 완료하고 관련 접촉자가 더 있는지 방문업소 CCTV 분석 등 정밀 역학조사 중이다. 시는 추가로 밝혀지는 이동 동선 등 확진자와 관련된 정보는 시홈페이지나 문자 등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목포시는 무증상자를 선제적으로 찾아내기 위해 하당 평화광장에 임시선별검사소를 설치․운영 중이다. 검사비는 무료며 본인이 원하면 익명으로 검사하고 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최근 전국적으로 임시검사소에서 다수의 무증상자를 찾아내고 있다. 증상이 없더라고 타지 방문 등으로 의심이 드는 시민 여러분께서는 꼭 검사를 받으시도록 적극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