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영태 기사입력  2018/11/10 [06:07]
[뉴스타파] 양진호, 직원 휴대폰 무차별 해킹... 통화, 문자만 6만 건 털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전영태 기자] 양진호 회장이 성범죄 동영상을 불법으로 유통시켜 수백억대 매출을 올리는 동안 어떻게 내부 직원들을 입막음하고 단속할 수 있었을까요?

 

뉴스타파는 이 의문을 풀 수 있는 방대한 기록과 증언을 공개하였읍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