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윤진성 기사입력  2021/02/09 [08:59]
완도해경, 2021년 정기 인사 단행... 현장 중심의 인력배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윤진성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안성식)는 지난 8일 2021년 전보 지침에 따라 정기 인사발령 정기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발령은 함정과 파출소 등 현장세력의 위기 대응력 강화를 위해 전문성을 중시하는 방향으로 실시하였으며 해양경찰관 180여명의 업무경력 등을 고려, 직원들의 인사고충을 최대한 반영하며 인사 발령을 단행했다.

 

특히,‘인사 예고제’를 통해 주요 보직자를 미리 공개함으로서 투명한 인사제도를 정착시키고 인사발령시기에 찾아오는 직원들의 불안감과 막막함을 해소 시켰다.

 

 

또한, 사건사고를 접수를 받는 국민의 최일선 종합상황실과 파출소에서는  전문성 유지와 설 연휴 빈틈없는 해양안전관리를 위해 합동근무를 실시하여  업무공백을 최소화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날 옥영호 경비구조과장의 경감에서 경정으로 승진임용식도 함께 이뤄졌다.

안성식 완도해경서장은 “이번 인사 발령은 근무경력, 경험한 직책과 업무 능력과 직원들의 인사고충을 고려해 적재적소에 인력을 배치한 것으로 현장에 강하고 신뢰받는 해양경찰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