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영태 선임 기사입력  2021/02/12 [17:36]
문 대통령 “새해엔 마스크 벗고 장사도 마음껏 하는 평범한 일상 소망”
김정숙 여사와 함께 설 인사 영상메시지…“고향 못가신 국민들께 위로의 말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전영태 선임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새해에는 마스크를 벗어도 되고 장사도 마음껏 할 수 있는 평범한 일상을 되찾길 간절히 소망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김정숙 여사와 함께 한복 차림으로 직접 촬영한 설 인사 영상메시지를 통해 “지난 추석에 이어 이번 설에도 고향을 방문하지 못하신 국민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