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박귀월 기사입력  2021/02/14 [13:53]
영광소방서, 해빙기 등산 각별한 주의 당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광소방서 해빙기 등산 각별한 주의    (사진= 영광소방서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영광소방서(서장 이달승)는 봄기운이 돌기 시작하면서 움츠렸던 몸을 펴고 산행을 즐기려는 등산객들에게 안전한 산행을 위한 주의를 당부했다.

 

추위가 풀리면서 얼음이 녹는 이 시기, 겨울과 봄의 특성이 공존해 산 정상 부근에는 눈이 남아 있고 그늘진 곳에는 얼음이 녹지 않는 등 곳곳에 위험이 도사리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해빙기 산행을 즐기는 시민들은 최소 3월까지는 겨울철 산행에 준하여 아이젠과 스틱과 같은 겨울 장비를 착용해야 하며 오후 4시까지는 반드시 하산을 해야 안전하다.

 

소방서 관계자는 “산행 전에는 반드시 기온 및 날씨 변화 등 사전 정보를 확인하고 자신의 체력에 맞는 산행을 계획해야 한다”고 말하면서“혹시 모를 안전사고를 대비하여 등산로마다 설치된 산악위치표지 위치도 꼭 확인해 줄 것”이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