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1/02/15 [18:15]
무안군, ‘청년에게 더 가까이’ 현장소통 나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산 무안군수 청년사업장 방문 (사진=무안군)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무안군은 지난 4일 관내 청년 사업장을 방문하여 청년정책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고 직원들을 격려하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김산 군수와 군 관계자들은 창업, 고용, 주거비 등 지원사업을 통해 큰 성과를 거둔 ㈜휴먼아이티솔루션, 와니엘, 나래2030청년상가 3개소를 방문했다. 

 

남악신도시에 위치한 ㈜휴먼아이티솔루션은 작년 한해 70억 원의 매출을 달성한 관내 최대 규모의 IT기업으로 주요사업은 스마트공장 솔루션, VR콘텐츠 제작, 스마트 전통시장 플랫폼 구축이다.

 

이 회사는 근무인원 37명 중 청년 채용이 90%인 청년고용창출 우수기업으로 작년에 19명을 채용하는 등 꾸준한 직원채용과 복지지원으로 2020년 전라남도 인구정책 우수기업평가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와니엘은 지난해 전남 청년 창직전문가 양성사업을 통해 창업한 사업장으로 자체 디자인한 야구용품과 피칭머신을 갖춘 실내야구장 프렌차이즈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 전국 20개 체인점과 계약이 체결된 상태로 8개 체인점이 운영중이며 청년 7명을 고용하는 등 창업 모범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나래2030 청년상가는 지난 2019년 4월에 조성하여 현재 교육 및 미디어 콘텐츠, 공방, 미용실 등이 입점해 있고 이 중 유니크우드(목공예), 두런두런소프트웨어 협동조합(4차산업)과 이너프어스(영상제작)가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면서 지난해 매출 2억 9000만원을 달성했다. 

 

또한 (예비)사회적기업 지정과 청년창업사관학교 창업비 1억 원 지원을 받는 등 입점상가들의 자생적 노력을 통해 창업인큐베이팅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김산 군수는 “이번 청년사업장 방문은 그동안 추진해왔던 청년정책의 현황을 점검하고 현장에서 청년들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앞으로도 청년들과 자주 소통하여 정책 대상자인 청년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발굴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