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윤진성 기사입력  2021/02/19 [08:58]
완도해경, 해양안전저해사범 특별단속 실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해양경찰서 전경     (사진= 완도해양경찰서 제공)

[대한뉴스통신/윤진성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안성식)는 안전 불감증으로 인한 잇따른 해양사고와 국민 안전의식 제고를 위해 2월 22일부터 5월 31일까지(14주간) 해양안전저해사범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오는 19일 밝혔다.

 

특별단속 중점대상은 안전․운항․조업 분야로 △선박 불법 증․개축 △안전검사 미이행 △과적․과승과 승무기준 위반 △낚시어선의 영업구역 위반 등으로 특별단속반을 편성하여 육․해상 집중단속에 나선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최근 3년간 해상 사고 선박 수는 평균 138척으로 이 가운데 66.1%가 어선이며, 사고원인으로는 정비불량(42.2%)과 운항부주의(27.2%)로 인한 인적요인에 따른 사고가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밖에도 화물선과 예․부선에 대한 특별단속 함께 펼쳐 해양안전을 확보할 방침이다.

완도해경 관계자는“안전을 저해하는 행위를 집중단속하여 사전에 사고를 예방하기 위함으로 어업인 등의 해양종사자 모두 안전사고 예방에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