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1/02/20 [11:07]
전남도립대, 학위수여식…전문학사 481명 배출
유아교육과 25명 유치원 정교사 2급 자격증도 취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남도립대 2020학년도 학위수여식 (사진=전라남도)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전남도립대학교는 19일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졸업생 대표와 수상자만 참여한 가운데 2020학년도 온라인 학위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날 도립대 학생문화복지관 2층 아트홀에서 가진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참석인원을 최소화한 가운데 졸업생은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비대면으로 참여했다.

 

이번 학위수여식을 통해 전남도립대학교는 481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행사는 축하공연, 총장 축사, 학위증 수여 및 우수학생 표창 등이 이어졌다.

 

특히 전체수석을 차지한 김도균(스마트에너지정보통신과) 학생을 비롯 39명의 졸업생이 전라남도지사상 등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으며, 유아교육과 25명에게 유치원 정교사 2급 자격증도 수여됐다. 

 

김대중 전남도립대학교 총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무사히 학사를 운영해 영광스러운 학위수여식을 갖게 돼 감개무량하다”며 “지금까지 학습과 경험을 바탕으로 각자 분야에서 자부심과 긍지를 갖고 세상 속으로 힘차게 나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라남도가 설립‧운영한 호남 유일의 공립대학인 전라남도립대학교는 교육복지 구현을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그동안 정부 대학평가 우수대학 9관왕을 차지해  취업교육 명문대학으로 발돋움하고 있으며, 지역맞춤형 인재 만들기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