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1/04/01 [19:07]
광산구, 사회적기업과 일자리 창출 ‘맞손’
광산구-11개 사회적기업 일자리 창출 약정 체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광주 광산구는 11개 사회적기업과 38개 일자리를 만드는 약정을 3월 31일 맺었다. 구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행사에서 김삼호 광산구청장과 사회적기업 대표들이 약정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광주광산구제공)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광주 광산구가 11개 사회적기업과 38개 일자리를 창출하는 약정을 지난달 31일 맺었다. 구청 7층 대회의실에서 이날 오후 열린 약정식에는 김삼호 광산구청장과 예비사회적기업, 사회적기업 11개사 대표자가 함께했다.

 

약정에 따라 인건비, 사업주 부담분 중 사회보험료 일부 등을 광산구가 기업에 지원하고, 예비사회적기업과 사회적기업은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취약계층에 제공하기 위해 노력한다.

 

약정을 맺은 기업들은 올해 예비사회적기업과 사회적기업 일자리 창출 공모에 선정된 바 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약정식에서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소상공인에게 힘을 주고자 지역공동체가 기획한 ‘1% 희망대출’처럼, 사회적기업이 지역 경제를 지켜가는 모델을 함께 만들어가자”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라일락꽃이 필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