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21/04/04 [15:50]
무안군, 지진옥외대피소·도시공원 사물주소판 설치
긴급상황 발생 시 위치정보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사물주소판 (사진=무안군제공)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무안군은 지난 3월 지진옥외대피소와 소규모 도시공원 등 15개소에 사물주소 안내시설물을 설치했다.

 

사물주소란 도로명과 기초번호를 활용해 건물이 아닌 각종 시설물의 위치를 표시한 것으로 주소판을 설치하면 재난과 안전사고 발생 시 소방, 경찰 등 유관기관에 위치정보 제공을 통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 

 

따라서 실생활과 밀접한 버스정류장, 지진옥외대피소, 소규모공원, 졸음쉼터 등 554개소에 사물주소를 부여하고 도시공원과 지진옥외대피소로 지정된 학교운동장 등 15개소에 사물주소판을 설치했다.

 

앞으로 군은 주민안전과 생활에 밀접한 인명구조함(물놀이시설), 전기차충전소 등에 지속적으로 사물주소를 부여할 계획이다. 

 

김산 군수는 “사고 발생시 군민의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도로명주소가 없는 산악, 하천, 공원에 국가지점번호와 사물주소를 부여하고 위치알림 표지판 설치를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은 지난 3월 지진옥외대피소와 소규모 도시공원 등 15개소에 사물주소 안내시설물을 설치했다.

 

사물주소란 도로명과 기초번호를 활용해 건물이 아닌 각종 시설물의 위치를 표시한 것으로 주소판을 설치하면 재난과 안전사고 발생 시 소방, 경찰 등 유관기관에 위치정보 제공을 통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 

 

따라서 실생활과 밀접한 버스정류장, 지진옥외대피소, 소규모공원, 졸음쉼터 등 554개소에 사물주소를 부여하고 도시공원과 지진옥외대피소로 지정된 학교운동장 등 15개소에 사물주소판을 설치했다.

 

앞으로 군은 주민안전과 생활에 밀접한 인명구조함(물놀이시설), 전기차충전소 등에 지속적으로 사물주소를 부여할 계획이다. 

 

김산 군수는 “사고 발생시 군민의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도로명주소가 없는 산악, 하천, 공원에 국가지점번호와 사물주소를 부여하고 위치알림 표지판 설치를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라일락꽃이 필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