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박귀월 기사입력  2021/04/07 [23:34]
「홍농 119안전센터 신축」실시설계 착수... ′21년 완공 목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홍농 119안전센터 신축      (조감도= 영광소방서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영광소방서(서장 이달승)는 최근 영광군 홍농읍 상하리에 위치한 홍농119안전센터 신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1995년 8월 준공부터 군민의 안전을 책임진 기존 홍농119안전센터는 건물 노후화와 협소한 공간 등 열악한 근무환경으로 재건축이 추진됐다.

 

총 사업비 25억 원이 투입돼 연면적 940㎡, 지상 2층의 규모로 올해 4월 말까지‘전라남도 공공디자인 심의’및‘실시설계’를 마무리하고 상반기 중 착공, 2021년 연말까지 준공 목표로 하고 있다.

 

이달승 소방서장은“이번 기본설계안 확정을 통해 서해안고속도로 및 한빛원자력발전소와 인접(3km)한 최인근 소방관서로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군민에게 질 높은 소방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119안전센터가 완공되길 바란다”며“관계부서 협업을 통해 사업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라일락꽃이 필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