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진성 기사입력  2018/12/06 [15:47]
고흥군, 저출산 극복 종합시책평가‘우수기관’선정
아이 잘 키움 프로젝트 돌봄 기반구축 등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윤진성] 고흥군은 전라남도 2018년 저출산 극복 시군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표창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전라남도에서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저출산 극복 자체사업 출산율 및 출생아 수 사업추진 및 노력도 등 3개 분야 11개 지표를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고흥군이 출산율이 낮고, 출생아 수가 적지만 다문화가 다문화를 돌보는 다문화 패밀리 산모 도우미 양성 소득 기준 폐지를 통한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확대 출산·육아용품 무료지원 및 대여 군민 100인 현답토론회와 같은 주민 아이디어를 통한 상향식 출산 정책 소통형 굿맘 임신육아 요가 교실 운영 등 다양한 출산시책을 펼쳐 저출산을 극복하려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게 평가됐다.

또한 내년부터는 기관 지역사회단체와 출산장려를 위한 민·관이 협약체결을 통하여 출산 가정에 미역, 소고기, 쌀, 기저귀, 분유 등 출산 축하 물품을 지원하고 다자녀 가정에는 생활 밀접 업체와 지속적인 협력으로 이용요금을 할인해 주는 우대 혜택을 더욱 확대 지원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저출산 극복을 위한 다양하고 실효성 있는 시책을 발굴하여 부모와 아이가 행복한 고흥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