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8/12/06 [21:53]
광산구, 주택건설공사 현장소장들과 간담회
광산구에서 현재 주택건설공사 중인 건설업체는 쌍용건설(주) 등 9개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장병기] 6일 광주 광산구가 구청에서 주택건설공사 현장소장, 감리 등과 공동주택 안전시공, 지역 건설업체와 상생 등을 내용으로 간담회를 실시했다.

 

공사현장 대표들은 인·허가의 신속한 처리 등 건설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건의사항을 이야기하고 광산구의 협조를 구했다.      © 장병기

 

광산구에서 현재 주택건설공사 중인 건설업체는 쌍용건설(주) 등 9개소. 이들 업체는 이날 겨울철 안전대책과 폭설시 제설작업 지원, 시공·건설자재·인력·장비 지역 건설업체 참여 등에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아울러 공사현장 대표들은 인·허가의 신속한 처리 등 건설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건의사항을 이야기하고 광산구의 협조를 구했다. 

 

광산구 관계자는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건설업체의 상생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며 “오늘 간담회가 지역 발전을 견인할 수 있도록 다양한 소통·협력 자리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간담회에 참여한 현장소장들은 올 여름 유례없는 폭염 때 공사장 주변에서 살수차를 운영하는 등 더위 식히기에 적극 참여한 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