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1/03 [19:55]
목포시 국민운동단체, 목포사랑운동 확산에 앞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목포시 국민운동단체, 목포사랑운동 홍보 활동/ 목포시청 사진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목포시바르게살기협의회(회장 노연택)와 목포시새마을부녀회(회장 송봉순) 등 국민운동단체가 목포사랑운동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이들 단체는 기해년 새해맞이 타종식이 열린 유달산 종각에서 목포시가 대대적으로 펼치고 있는 친절‧질서‧청결‧나눔의 목포사랑운동 홍보 활동을 활발히 펼쳤다.

 

친절‧질서‧청결‧나눔이 새겨진 컵에 음료를 제공하며 운동의 취지를 설명하고,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당부했다.

 

목포시는 올해 국내 최장 해상케이블카 개통, '맛의 도시' 선포, 근대문화역사자원을 이용한 도시재생사업, 국제슬로시티 지정 등 관광 활성화 사업을 대대적으로 추진한다.

 

이들 단체는 목포가 관광 도시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펼치는 목포사랑운동에 주도적으로 활동하는데 뜻을 함께 하고 앞으로 친절가게 지정‧현판 부착, 친절 미소 뺏지 제작‧배부 등을 연중 추진할 계획이다.

 

노연택 회장은 “목포시가 관광도시로 발전하는데 국민운동단체로서 전폭적인 지지를 보낸다. 목포가 친절하고 질서있는 교통 문화도시, 깨끗하고 청정한 도시 사랑이 넘치는 정감있는 낭만항구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목포사랑운동 확산과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시는 목포사랑운동이 조기에 정착돼고, 확산분위기 조성을 위해 오는 2월 범시민결의 대회 개최를 비롯해 사회단체 릴레이 실천운동 등을 전개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