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1/04 [20:42]
전북도, 홈페이지 기능개선 및 고도화 사업 추진
모바일 사용자 급증에 맞춰 ‘반응형’ 홈페이지로 재구축 대표홈페이지 등 14개 유사 홈페이지 4개로 통·폐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장병기] 전라북도가 올해 대표홈페이지를 전면 개편하고 유사 홈페이지를 통폐합하는‘홈페이지 기능개선 및 고도화사업’을 추진한다.

 

4일 전북도에 따르면 올해 4억7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대표홈페이지 등 14개 홈페이지에 대한 기능개선 및 고도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사용자 편의를 고려해 ‘반응형’ 홈페이지를 구축하고, 대표홈페이지 등 14개 홈페이지를 4개로 통폐합할 계획이다. 

 

전북도가 2013년 이후 6년만에 대표홈페이지 전면 개편에 나선 이유는 사용자 환경이 모바일 중심으로 급격하게 변화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모바일홈페이지 방문자 수는 지난 2015년 20만9500명에서 2018년 35만3600명으로 68.8% 증가했다. 반면 PC홈페이지 방문자는 2015년 111만3200명에서 2018년에는 131만4200명으로 18.1% 증가하는데 그쳤다. 

 

하지만 기존 대표홈페이지는‘적응형’으로 구축돼 모바일 접속 시 메뉴 구성이 복잡하고 접속속도가 늦어지는 등 불편사항이 존재했다. 이 같은 불편 때문에 전국 17개 광역 지방자치단체 가운데‘적응형’ 홈페이지를 운영하는 곳은 전북과 강원 두 곳에 불과하며, 나머지 15개는‘반응형’ 홈페이지를 운영하고 있다.

 

이에 전북도는 변화된 IT환경에 맞는 양질의 정보서비스 제공을 위해 대표홈페이지 등에 대한 기능개선을 추진하기로 한 것.

 

기존 ‘적응형’에서 ‘반응형’으로 개편되면 PC나 태블릿, 모바일 등 어떤 환경에서 접속하든지 접속한 기기의 화면에 맞춰 사용자에게 맞는 화면이 제공된다. 또한 메뉴와 디자인 요소들이 이미지나 플래시가 아닌 문자로 구성돼 검색 노출에도 유리하다는 장점이 있다. 

 

이번 개편작업에서는 또 동영상 업로드 소프트웨어와 문서변환 솔루션을 새로 도입해 사용자가 별도의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동영상이나 한글파일 등을 바로 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아울러 대표홈페이지와 전북재정, 어린이도청 등의 홈페이지를 하나로 통합하는 등 총 14개 홈페이지를 4개로 통폐합하는 작업도 추진한다. 앞서 행정안전부는 2025년까지 유사 홈페이지를 통폐합하도록 하는 ‘웹페이지 총량제’ 지침을 각 지자체에 통보한 바 있어 정부의 정책방향과도 부합된다. 

 

이밖에도 이중화 장비 등 현실에 맞지 않고 노후화된 운영 인프라를 업그레이드함으로써 홈페이지 전반에 대한 기능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