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19/01/06 [17:08]
강진군 명품한우, 서울공략 나섰다
한우생산기술 특허출원 수퍼오케가3 한우 첫 출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장병기] 지역농업 특성화사업 연구로 생산에 성공한 전남 강진군의 ‘수퍼오메가3’ 한우가 수도권 판매장에서 첫 선을 보였다.

 

지난 4일 서울시 양천구에 문을 연 강진군의 새로운 명품 한우 ‘수퍼오메가3’ 판매장 개장식 자료사진./     © 장병기

 

강진군명품한우연구회(회장 조병곤)는 지난 4일 서울 양천구 신정동 미래미트몰에 매장을 개설하고 수도권 소비자를 대상으로 차원이 다른 명품한우 수퍼오메가3 판매에 나섰다.

 

강진군에서 생산되는 수퍼오메가3 한우는 불포화 지방산인 오메가3와 오메가6 비율이 1:4이하를 유지해 WHO권장을 충족시켰는데 이는 일반 한우의 1:20 수치를 크게 밑도는 최고 품질의 명품한우라는 사실을 수치로 입증을 해주고 있다.

 

농촌진흥청과 전남농업기술원, 강진군농업기술센터의 기술지원을 받아 사육에 성공한 강진군명품한우회의 수퍼오메가3 한우는 2017년부터 연구에 들어가 2018년 2월 ‘올레인산 및 CLA강화 수퍼오메가3 한우 생산기술’을 특허출원했다.

 

수퍼오메가3 한우는 인체에 유익한 오메가3(n-3)지방산은 물론 올레인산, 항암성성분인 CLA 함량은 높고 인체에 해로운 LDL콜레스테롤 함량은 낮춘 것이 특징이다.

 

강진군명품한우연구회는 강진군에 소재한 축산물유통회사인 ㈜미래축산유통과 매월 20두의 내외의 출하, kg당 17,500원의 최저단가보장, 5% 인센티브 지급 등을 골자로 하는 출하계약을 체결했다.

 

현지가공 후 수도권 직판장에서 판매하는 시스템으로 운영되는 미래축산유통을 통한 수퍼오메가3 한우는 안정적인 판매망까지 확보해 차원 다른 한우로 수도권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강진군의 또 다른 명품한우인 수퍼오메가3 출하로 강진한우의 위상이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말하고 생산농가와 지역 업체가 상생하는 본보기에 만족하지 않고 판매망 확대 등 축산농가 소득증대에 최선을 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