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종문 기사입력  2019/01/08 [19:29]
“십시일반 모은 라면, 이웃에 나눠주세요”
합기도하늘교육관 어린이 관원들, 월곡2동에 라면 500개 기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8일 광산구 월곡2동 리더스클럽 합기도하늘교육관 이승윤 관장과 어린이 관원 6명이 돌봄 이웃에게 나눠달라며 십시일반 모은 라면 500여개를 동 행정복지센터에 기부했다. 

 

 리더스클럽 합기도하늘교육관 이승윤 관장과 어린이 관원 6명이 돌봄 이웃에게 나눠달라며 십시일반 모은 라면 500여개를 동 행정복지센터에 기부

 

100여명의 교육관 어린이 관원들은 이 관장과 부모의 동의 아래, 평소 착한 일을 하면 가정에서 칭찬스티커를 받기로 했고, 이렇게 모은 스티커를 연말 부모가 라면으로 바꿔주면 이웃을 위해 기증하기로 약속했다. 이날 어린이들은 그렇게 모은 라면을 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한 것이다.    

 

전달식에 함께 한 박준성(영천초 1) 어린이는 “칭찬스티커를 30개 모아 라면 30개를 나눴다”며 “내년에도 라면을 형편이 어려운 이웃에게 돕고 싶다”고 밝혔다.  

 

동 행정복지센터는 2017년 라면 450개에 이어 올해도 기부를 이어가고 있는 관원들의 뜻에 따라 경로당, 고려인마을, 이주민센터와 홀몸 어르신 가정에 기부물품 전달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