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2/01 [23:21]
목포복지재단, 설 명절 복지시설 ‧ 소외계층 위문
설 명절 복지사각지대 어려운 이웃에게 생필품 등 전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설 명절 위문/ 목포시청 사진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목포복지재단(이사장 이혁영)은 지난 31일 민족 고유의 설 명절을 맞아  복지시설 및 소외계층을 위문하고 격려했다.

 

복지재단에서는 사회복지시설 12개소, 그룹홈 7개소와 소외계층 130세대에 쌀 등 위문품 3종 1천만원 상당을 지원했다.

 

이혁영 이사장은 목포성덕원을 방문한 자리에서 시설 관계자들에게 원생들을 잘 보살펴주도록 당부하고, 유달동 독거노인 가구를 방문 난방실태를 둘러보고 생필품을 전달 후 설명절을 잘보내라며 위로 격려했다.

 

한편, 목포상공회의소 이한철 회장이 설명절을 맞아 목포복지재단에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백미 300포(900만원 상당)를 기탁해와 저소득 계층 세대에 나눔을 실천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설 명절을 외롭고 힘든 이웃들에게 따뜻한 마음과 나눔을 베풀어준 이혁영 이사장과 기탁자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나눔문화 확산에 많은 시민들이 동참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목포복지재단은 2019년 새해에도 지역사회 복지향상을 위하여 적극적인 후원자발굴사업을 전개하고 이웃사랑사업을 실천하여 목포가 시민이 행복한 복지도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나갈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