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2/01 [22:16]
설 앞두고 전통시장 화재 초기 대응 현장지도
변수남 전남소방본부장, 시장 상인 안전의식 등 당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31일 목포 청호시장을 방문해 소방시설을 둘러보고, 개선 방안을 모색하며 상인들에게 화재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전라남도소방본부가 설을 앞두고 전통시장 등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및 화재 시 초기 대응능력 증진을 위한 현장 지도에 나서고 있다.

 

변수남 전라남도소방본부장은 지난 31일 목포 청호시장을 방문해 소방시설을 둘러보고, 개선 방안을 모색하며 상인들에게 화재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변수남 본부장은 “화재 인명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시장 상인의 안전의식 정착 및 초기 대응능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관계자 초기 대응능력 강화를 위한 컨설팅, 소방시설 개선 및 화재 예방의식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라남도소방본부는 또 연휴 기간 동안 유동인구가 많고 화재가 발생했을 시 인명피해 우려가 높은 대상을 중점적으로 방문해 화재예방 캠페인 등을 펼쳐 안전문화를 확산해나갈 계획이다.

 

앞으로 전남지역 전통시장의 전문의용소방대를 발대해 시장 상인회 중심의 자율 안전관리 및 대응 능력 강화에 힘쓸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