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2/04 [12:37]
전남도, 설 맞아 나눔문화 실천 앞장
보훈가족․사회시설 등 472곳 위문…김 지사, 3일 보성 ‘밝은동산’ 방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온정 넘치는 설 명절 분위기 확산을 위해 사회복지 생활시설과 보훈가족, 독거노인, 장애인, 조손가정 등 소외된 이웃을 대상으로 나눔문화 실천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전라남도가 온정 넘치는 설 명절 분위기 확산을 위해 사회복지 생활시설과 보훈가족, 독거노인, 장애인, 조손가정 등 소외된 이웃을 대상으로 나눔문화 실천에 앞장섰다.

 

광주보훈병원의 보훈가족과 아동, 여성, 노인, 장애인, 노숙인 등 생활거주 사회복지시설 472개소에 거주하는 1만 3천153명의 어려운 이웃에게 1억5천400만 원 상당의 생활용품과 쇠고기, 과일 등 지역 특산품을 위문품으로 제공했다.

 

이런 가운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3일 보성군립노인요양원 ‘밝은동산’을 찾아가 생필품과 이용시설 용품을 전달하고 건의사항 등을 청취했다. 김 지사는 이에 앞서 지난달 30일에도 아동양육시설인 ‘순천SOS어린이마을’을 위문했다.

 

또 박병호 행정부지사는 지난달 22일 장애인거주시설인 목포 광명원, 23일 광주보훈병원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했고, 윤병태 정무부지사는 30일 나주 이화영아원을 방문해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했다.

 

이밖에도 각 실국장, 전남도의원, 시군 간부, 시군의원, 지역 관공서, 유관기관 등이 직접 어려운 이웃이 거주하는 시설과 자택 등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훈훈한 명절 분위기 만들기에 참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