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19/03/12 [21:05]
세계수영선수권 성공개최 지원 총력
12일 부서별 보고회…5개 분야 15개 지원반 구성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광주세계수영선구권대회’ 성공개최를 위한 부서별 보고회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광주 동구가 12일 ‘2019광주세계수영선구권대회’ 성공개최를 위한 부서별 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구청 3층 상황실에서 진행된 이날 회의는 임택 동구청장을 비롯한 각 부서별 실·과장 등 간부공무원과 기홍상 조선대학교 대외협력부처장이 참석해 자원봉사자 모집 등 대회지원방안을 논의했다.

 

동구는 이번 수영대회 성공개최를 위해 홍보·문화관광·안전·청결·위생 등 5개 분야 15개 지원반을 구성하고 27개 지원과제를 발굴해 대회를 지원한다. 특히 대회기간 중 교통안전시설물 정비를 비롯해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일제대청소 등을 통해 청결한 도시이미지를 관광객들에게 심어준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대회기간 중 아시아푸드페스티벌, 문화재야행 달빛걸음 등을 개최해 시너지효과는 물론 문화중심도시 위상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동구의 매력을 알릴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면서 “남은 기간 동안 만반의 준비를 통해 볼거리·먹거리가 넘치고 세계인들과 함께 화합하는 대회가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구에서는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간 중 7월 22일∼24일 조선대학교에서 ‘하이다이빙’ 종목이 개최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