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영태 기사입력  2019/04/10 [11:26]
나주시, 시설원예 현대화사업 추진 … 사계절 농산물 생산 체계 구축
사업비 30억 원 투입 … 내 재해형 비닐하우스 설치, 내부 시설 보완 등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지난 3월 25일 나주시농업기술센터 농업인교육관에서 열린 ‘시설원예분야 사업 추진 요령 교육’ 장면     © 전영태


[대한뉴스통신/전영태 기자]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사계절 농산물 생산가능 체계 구축에 따른 농가 생산성 향상과 소득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사업비 30억 원을 투입, ‘시설원예 현대화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연말까지 △규모화 된 내 재해형 비닐하우스 신규 설치, △소규모 농가를 위한 100평 규모 소형 비닐하우스 지원, △하우스 내부 시설 보완 사업 등을 추진한다.

특히 비닐하우스는 태풍, 폭설 등 기상재해 대비를 위해 해당 지역 풍속, 적설량 기준의 내 재해형 비닐하우스를 지원하고, 양액, 보온커튼, ICT 융복합 온실 환경제어시설 등 하우스 내부시설을 제공할 계획이다.

 

지난달 올해 사업대상 153 농가를 확정한 나주시는 최근(3.25) 농업기술센터 농업인교육관에서 농업인 100명을 대상으로 ‘시설원예분야 사업 추진요령 교육’을 실시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번 시설원예 분야 사업 지원을 통해 사계절 농산물 생산체계를 구축에 따른 농산물 품질 향상뿐만 아니라 시설원예 농가의 경영 안정을 도모해가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