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19/04/10 [20:30]
전남도, 노인 성인용 보행기 지원사업 호응
만 65세 이상 보행 불편 어르신에게 20만 원 한도 지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라남도청사전경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전라남도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보행 편의를 위해 성인용 보행기 지원 사업을 추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노인 성인용 보행기 지원사업은 전남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노인으로서 장기요양등급외자 등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의 보행 편의와 활기찬 노후생활을 위해 2012년 도입해 시행해왔다.

 

올해는 1억 3천6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어르신들에게 성인용 보행기를 지원한다.

 

특히 지난해 실태조사와 관계자 의견을 받아 ‘노인에 대한 성인용 보행기 지원 조례’를 개정, 심의 절차 간소화로 신청 즉시 지원이 가능하게 됐다. 전남지역 도로 사정 등을 감안해 지원 주기도 5년에서 4년으로 단축해 어르신들이 보다 더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했다.

 

성인용 보행기를 필요로 하는 어르신은 주소지 관할 읍면동사무소(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소득 수준에 따라 20만 원 한도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박환주 전라남도 고령사회정책과장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보행 편의를 위해 올해부터 지원 절차를 간소화하고 지원 주기를 단축해 시행하고 있다”며 “보다 많은 어르신들이 혜택을 받아 보행 편의에 크게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