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병기 기사입력  2019/04/11 [20:54]
영암군, 미용업 위생교육·정기총회 가져 『식중독 예방 홍보도 함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년도 미용업주 위생교육 및 위생교육을 실시했다.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사)대한미용사회영암군지부(지부장 김금자)은 지난 11일 영암축협회의실에서 관내 미용업 영업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미용업주 위생교육 및 위생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행사 1부에서는 공중위생관리 법규의 주요내용과 친절교육에 이어,    2부 미용기술을 연마하는 실습교육, 마지막 시간으로 정기총회를 가졌다. 공중위생업소는 매년 3시간의 위생교육을 의무로 받아야 하며, 미 이수시 과태료 20만원이 부과된다.

 

또한 영암군에서는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한 홍보도 함께 진행하여 안전한  외식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하였다.

 

조갑수 여성가족과장은 축사를 통해“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미용문화의 개선과 군민보건 향상에 힘쓰고 계시는 영암군 미용지부 회원들에게 감사 드린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