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4/11 [20:38]
전남도 공무원 중견리더 교육생 나눔문화 실천
12일 화순 자애원 찾아 제초작업․청소 등 자원봉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견리더양성과정 교육생 85명이 12일 화순 소재 자애원에서 행복나눔 자원봉사 활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전라남도공무원교육원은 26기 중견리더양성과정 교육생 85명이 12일 화순 소재 자애원에서 행복나눔 자원봉사 활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중견리더양성과정은 도․시군 6급 공무원을 대상으로 6개월간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중견리더로서 역량과 인성, 리더십을 겸비해 전남을 이끌 핵심인재로 양성하는 대표브랜드 교육과정이다. 나눔과 배려문화 확산을 위해 총 3회에 걸쳐 봉사활동도 진행한다.

 

이날 봉사활동은 2회 차로 교육생들은 자애원에 생활필수품을 전달하고 아이들이 쾌적한 공간에서 뛰어놀 수 있도록 야외 제초작업과 실내 청소를 하면서 아이들과 보람 있는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한 김수연 교육생은 “바쁜 일상 속에서 주변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지 못했으나, 장애 아동과 함께 한 산책시간이 매우 뜻깊고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교육과정을 마치고 돌아가서도 정기적으로 시설을 찾아 봉사활동을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2월 1차로 목포 소재 공생재활원을 방문해 장애인들과 함께 산책을 하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6월께 3차 봉사활동을 할 계획이다.

 

배유례 전남공무원교육원장은 “봉사와 나눔은 공직자가 갖춰야 할 중요한 덕목 중 하나이므로 이를 실천하기 위해 교육생들이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에 나서도록 적극 지원하고 현장 소통 과정도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