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5/10 [19:29]
영암군, 공립송죽어린이집 개원식
안전하고 쾌적한 보육환경으로 아동이 행복한 영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공립 전환 어린이집 개원식(사진=영암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영암군은 5월 10일 신북면 소재 공립송죽어린이집(원장 정정애)에서 국공립전환 어린이집 개원식을 열었다.

 

국공립 전환사업은 보육의 공공성을 강화하기 위해 기존 민간 인프라를 국공립어린이집으로 확충·전환하는 사업으로 법인 및 민간어린이집을 장기임차(5년)하여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하는 사업이다.

 

공립송죽어린이집은 지난해 국공립전환 어린이집으로 선정되어 건물 리모델링공사 및 기자재비를 지원 받아 안전하고 쾌적한 보육환경으로 개선되었다.

 

개원식에는 어린이집 연합회를 비롯한 기관·사회단체, 어린이집 운영위원 및 학부모가 참석하여 기념식, 개원 테이프 커팅, 시설 관람으로 행사가 진행되었다.

 

이날 전동평 영암군수는 “저출산 문제 해결과 공공부문의 보육 분담을 위해 지속적으로 국공립어린이집 전환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며 “아동이 행복한 영암 만들기를 위해 최적의 보육환경을 조성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