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5/12 [17:08]
강진군, 서울농수산식품공사와 손잡고 농특산물 판매처 확보 ‘총력’
410여개 점포에 1조 500억원 매출, 농수산식품공사와 업무협약 체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산물 판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사진=강진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강진군이 지난 10일 강진군청 소회의실에서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진군·서울농수산식품공사강서지사·강서시장시장도매인발전위원회·농협강진군지부·강진농협과 5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강진산 농산물의 원활한 생산과 유통으로 농가의 소득을 보장하고 안정적인 판로구축을 통한 점진적인 판매확대를 목적으로 체결됐다. 

 

 주 협력내용은 강진군은 농업인 고품질 농산물 생산지도 및 생산기반 구축지원, 강서지사 및 시장도매인 발전위원회는 지속적인 농산물 매입과 신속한 대금결제, 유통정보 제공, 농협은 강진산 농산물의 공동 수집, 선별, 출하와 영농자금 지원등에 관한 사항을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강서시장은 농수산물 기준가격 전파, 농수산물 안전성 검사 등으로 생산 농어민에게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고, 소비자에게는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하는 대규모 시장이다.

 

 강진군은 이번 협약이 강진군 농산물의 우수성을 다시 한 번 알리는 계기가 되는 것은 물론 파프리카, 딸기, 토마토 등 향후 강진 농수산물의 전국유통 및 안정적 판매망 확대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 농협군지부 및 강진농협은 농업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농산물 공동수집, 선별, 출하와 적기 영농자금 지원으로 농업인은 생산에 주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고, 유통 및 판매는 농협에서 주도해 나가는 시스템을 정착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농업회사법인 한마음토마토(주)에서 생산한 강진산 초코볼(흑토마토)이 강서시장으로 올에(5월기준) 13톤 출하, 1억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해 이번 업무협약이 단초가 되어 판로확대의 시범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