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5/14 [01:00]
"섬 비비각시 가요제"성황리 성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섬 비비각시 가요제  (사진= 신안군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섬 비비각시 가요제"가 압해읍 군민체육관에서 지난 11일 성황리에 열렸다.

 

신안군이 주최하고 가요TV(케이블방송)가 주관하는 ‘섬 비비각시 가요제’는 비비각시 한곡만을 부르는 이색 가요제로 서정아 팬들과 관광객, 군민을 비롯해 1,000여명이 참석했다.

 

본선무대 시작 전에 진시몬, 김범룡, 차오름, 이동하 등 초대가수들이 대거 출연하여 무대의 흥을 돋았으며, 2부 무대에서는 본선 진출자 12명이 대상을 놓고 그 동안 갈고 닦은 노래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는 멋진 무대를 연출했다.

 

대상에는 윤태화(서울특별시), 금상 은하수(경기도 의정부시), 은상 이선우(인천광역시), 동상 홍다현(경기도 용인시), 장려상 진화(대구광역시)가 수상하였으며, 트로피와 함께 상금으로 각각 300만원, 150만원, 70만원, 50만원, 30만원을 전달했다.

 

아울러, 압해 복룡리 비비각시 합창단과 부산 지체장애 합창단이 무대에 올라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비비각시 노래를 통해 열정과 감동을 공유함으로써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신안군 관계자는 “지역에서 내려오는 설화를 기반으로 가요제가 열려 기쁘다”며, “압해읍 복룡리 중촌에 비비각시 섬이 보이는 곳에 노래비를 비롯한 소공원을 조성하여 관광자원으로 만들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비비각시 가요제”는 케이블 방송사 ‘가요TV’를 통해 전국으로 본방 1회, 재방 6회 방영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