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영태 선임 기사입력  2019/05/14 [05:04]
청와대"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 재가동 간곡히 요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청와대 홈페이지 브리핑룸 갈무리     © 전영태


[대한뉴스통신/전영태 선임기자]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3일 브리핑에서 현재 추경과 민생 현안 등 국회에서 입법으로 풀어야 할 과제들이 산적해 있다.'라고 밝히고 "그런 만큼 지난해 11월 이후 멈춰버린 여야 5당의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가 재가동되기를 간곡히 요청한다"고 말했다.

 

고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집권 초기 여야정 협의체 구성을 직접 제안하며 소통과 협치에 대한 의지를 표명한 바 있다며, 이후 1년이 지난 2018년 8월 여야 5당 원내대표는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 본격 가동에 합의했고, 지난해 11월 첫 회의를 통해 경제·민생과 관련된 입법·예산에 초당적으로 협력하기로 합의문을 도출한 바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청와대는 산적한 국정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서 최대한 빨리 여·야·정 상설협의체가 정상 가동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히고 이미 제안한 바 있는 5당 대표 회동도 조기에 이루어져야 한다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 한다고 말했다.

 

고 대변인은 당 대표 회동인 만큼 인도적 대북 식량 지원 문제를 비롯한 국정 전반으로 의제를 넓혀 깊이 있는 논의가 이루어져 국민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기를 바랍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