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5/24 [20:29]
2020년 8월, 세계 초대형 범선 여수집결…한․러․일․중 평화레이스
국제항해훈련협회 마이크바울스 Director 기자회견 밝혀 동방경제포럼 맞춰 ‘SCF White Sails of Peace Tall Ships Regatta 2020’ 개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018년 블라디보스톡 세계범선축제 ‘한-러 간 범선 해상레이스 시상식’에서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한 푸틴 러시아 대통령, 이낙연 대한민국 총리, 일본 아베 신조 수상, 중국 시진핑 국가 주석, 몽골 칼트마 바툴가 대통령 등 5개국 정상이 입상한 범선 선장들에게 시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여수시)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2020년 9월,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에서 50여개국 정부와 주요국 정상들이 참석하는 ‘제6차 동방경제포럼’이 개최될 예정인 가운데, 부대행사로 세계 각국의 범선들이 참여하는 국제 범선 레이스가 한-러-일-중 4개국 해상에서 열릴 예정이다.

 

23일 이 행사 준비를 위해 방한한 영국 소재 국제항해훈련협회(Sail Training International. STI) 마이크 바울스(Mike Bowles) Project Director는 여수시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2018년 동방경제포럼 부대행사로 개최된 한-러 간 국제범선경기대회를 확대 발전시켜, 2020년에는 한-러-일-중을 잇는 해상에서 세계 평화와 극동지역의 화합을 염원하는 ‘2020 SCF White Sails of Peace Regatta’ 범선 경기대회를 개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그는 “최소 5척 이상의 초대형 범선(A Class)과 여러 척의 일반 범선(B․C Class)이 참석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2020년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에서 개최되는 ‘동방경제포럼’의 부대행사로 한국-러시아-일본-중국을 잇는 해상에서 세계범선경기대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범선이 입항하는 각국 도시마다 ‘세계범선축제’를 준비하고 있다. (사진제공=여수시)  

 

이 행사는 러시아 최대 국영 선박물류회사인 소브콤플로트(SCF)가 후원자로 나선 상태다.

 

2020년 동방경제포럼에 앞서, 대회에 참가하는 모든 범선들은 8월 25일 한국 여수항에 집결해 ‘대한민국 국제범선축제’를 개최한 다음, 8월 31일부터 9월6일까지 한-러 간 해상에서 경기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후에는 ▲동방경제포럼 축하 블라디보스톡 세계범선축제(9월6-13일) ▲러시아-일본 간 해상레이스(9월14-18일) ▲일본 도야마 세계범선축제(9월18-23일) ▲일본-중국 간 해상레이스(9월24일-10월1일) ▲중국 청도 세계범선축제(10월1-7일)를 진행할 계획이다.

 

앞서 2018년 블라디보스톡 세계범선축제 ‘한-러 간 범선 해상레이스 시상식’에는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한 푸틴 러시아 대통령, 이낙연 대한민국 총리, 일본 아베 신조 수상, 중국 시진핑  국가 주석, 몽골 칼트마 바툴가 대통령 등 5개국 정상이 시상을 진행해 전 세계의 이목을 끌기도 했다. 단일 스포츠 종목 시상식에 5개국 정상급들이 참석해 역대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광경을 연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