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진성 기사입력  2019/06/05 [16:03]
보성군, ‘농민과 함께하는’ 농촌 일손 돕기 활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윤진성 기자] 5일 김철우 보성군수와 보성군 공무원 60여 명이 보성읍 일원 양파 농가에서 일손을 돕고 있다.

이날 일손 돕기 행사에는 보성군의회 신경균 의장과 NH농협은행 보성군지부 서희수 지부장도 함께했다.

보성군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노동력 문제를 해소하고, 적기 영농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부서별 자체 추진계획을 세우고 적극적으로 일손 돕기에 나서고 있다.

같은 날 율어면(30명)에서는 복숭아 재배 농가를 찾아 과수 봉지 씌우기 활동을 도왔으며, 회천면(40명)은 감자 농가에서 수확과 선별작업에 힘을 보탰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