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7/06 [05:25]
목포시, 2019년 하반기 정기인사 단행
팀제 변경, 업무능력을 고려한 인사로 일과 성과 중심의 조직 운영 초석 다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목포시청사 전경(DB사진자료)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목포시가 7월 8일 자로 공로연수, 명예퇴직 등에 따른 승진 55명, 승진의결 3명, 전보 212명, 신규임용 3명 등 273명에 대한 2019년 하반기 정기인사를 단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정기인사는 수년간 이어온 담당제를 팀제로 변경하고 팀장 외 무보직 6급 이하 직원의 대외 직명을 실무관에서 주무관으로 통일해 일과 성과 중심의 일하는 조직으로의 조직관리 방향을 제시했다.

 

특히 퇴직, 육아휴직 등으로 100여 명 가량의 결원상황에서 슬로시티, 근대역사문화 도시, 해상케이블카 개통 등 민선 7기 주력 현안 사업의 내실 있는 추진을 위하여 선택과 집중을 통해 우수인재를 적재적소에 발탁 배치했다.

 

직급별 승진자는 4급 1명, 5급 4명, 5급 승진의결 3명, 6급 11명, 7급 15명, 8급 24명 등 총 58명이다. 특히 5급 승진의결은 현재 결원 부서장으로 한정하고 2020년 상반기 정기인사 시 시정기여도·경력·자질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실시키로 하였다.

 

목포시 관계자는 “이번 인사는 민선 7기 주력 현안 사업의 원활한 추진 및 일과 성과 중심의 조직관리 방향을 제시해 일하는 조직 분위기 조성을 위한 인사다”고 설명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