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7/09 [00:22]
신안군,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 개최
평등을 일상으로! 플로피아 신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019년 신안군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     (사진= 신안군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신안군은 양성평등주간(7.1.~7.7.)을 맞아 지난 5일, 신안군여성단체협의회(회장 전진자) 주관으로 신안비치호텔에서 내빈과 여성단체회원 및 남성지도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를 가졌다.

 

특히, 이장협의회 등 남성지도자들이 대거 참석하여 의미가 컸으며, 식전행사는 신안군 공직자들로 구성된 S-top밴드 공연과 청정지역에 걸맞게 유해환경 물질이 들어간 주방세제 사용을 줄이고, 친환경 유용 미생물 세재로 사용해야 된다는 교육이 이어졌다.

 

기념식에서는 양성평등문화 확산과 여성권익증진에 앞장 선 유공자 12명에게 표창패가 수여되었으며 신안군여성단체협의회에서 전임회장 6명에게 공로패를 전달했다.

 

또, 참석자 전원이 신안의 양성평등 문화 확산의 꿈과 희망이 담긴 “평등을 일상으로! 플로피아 신안!”을 외치는 퍼포먼스를 펼쳐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여성의 권익증진과 양성평등 문화 확산에 기여한 수상자들의 노고를 치하하며, 남자와 여자의 역할이 다르지 않고, 남녀노소 모두가 차별 없는 건강하고 조화로운 관계를 통해 우리사회가 더 단단하고 행복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