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진성 기사입력  2019/07/10 [15:40]
고흥군, 국도비 공모사업 2개소 추가 선정
고품질 쌀 유통활성화 지원사업, 식품소재 및 반가공육성사업 등 26억원 확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뉴스통신/윤진성 기자] 고흥군은 지역 농산물 유통시설 기반 경쟁력 강화로 군민소득 3천만원 목표달성을 위한 신규 사업 발굴에 적극 나서고 있는 가운데 올 해들어 잇따라 공모사업을 통해 국비를 확보하면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고흥군은 올 하반기에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공모사업 중 ‘식품소재 및 반가공 육성 사업’ 및 ‘고품질 쌀 유통 활성화 지원사업’에 추가 선정돼 사업비 각 19억원, 7억원으로 총 26억원을 확보했다.

이처럼 식품가공 분야에 올해 100억원 규모의 사업비를 확보하면서 산지 가공 산업 확충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특히, 이번에 선정된 고품질 쌀 유통 활성화 지원사업은 벼 가공에 따른 현대화시설 기반을 확충해 생산·유통 활성화와 지역별 대표 브랜드를 육성하고, 쌀 품질 고급화 유지 및 수확기 벼 매입 확대를 통해 고흥 쌀 수급안정에 크게 기여해 나갈 것으로 본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농림축산식품 가공 분야의 전략적 지원시스템을 구축하고, 선택과 집중을 통한 군민소득 3000프로젝트의 성공적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