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7/10 [19:27]
목포 으뜸맛집, 맛의 도시다운 음식문화조성에 힘써
9일, 목포시와 으뜸맛집 영업주 간담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목포으뜸맛집 영업주 간담회   (사진= 목포시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목포시는 지난 9일 시청에서 으뜸맛집 영업주들과의 간담회를 개최했다.

 

으뜸맛집은 목포시가 추진하는 ‘맛의 도시 목포’ 조성의 핵심 사업으로, 신선한 식재료와 전통을 이어온 손맛으로 만들어진 목포의 게미진 음식에 청결과 친절을 더해 관광객들에게 최고의 맛을 제공하고, ‘맛’ 하면 ‘목포’ 라는 인식을 선점하기 위해 선정하는 음식점이다.

 

목포시는 올 해 선도적으로 선정한 100개 식당에 대해 맛, 식재료 관리, 청결, 서비스 등을 엄격 관리해 맛집 자격요건 미달 시에는 탈락시킬 계획이며, 매년 으뜸맛집 추가 발굴을 통해 ‘목포는 모든 식당이 맛집이다’라는 말을 현실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시는 이날 간담회에서 최근 목포가 근대역사문화 탐방, 국제슬로시티 가입 등으로 관광객이 전년 대비 50% 이상 증가했고, 하반기에도 섬의 날 행사, 해상케이블카 개통, 가을 문화예술축제 통합개최 등으로 더욱 많은 사람이 찾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음식점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특히, 전국민을 대상으로 선포한 맛의 도시 목포에 걸맞는 깨끗하고 맛있는 음식과 친절한 서비스를 통해서 관광객들이 꼭 다시 찾고 싶은 목포가 될 수 있도록 선도적인 역할을 당부했다.

 

이어 으뜸맛집 관리운영방안 및 사후관리계획 등을 설명하고 보건위생과에서 식품위생법 상 영업자 준수사항 및 여름철 기온 상승으로 식중독 발생예방을 위한 위생교육도 병행 실시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으뜸맛집으로서 자부심과 자긍심을 가지고 목포를 대표하는 마음으로 맛의 도시다운 음식문화를 조성하는데 선도적인 역할을 다하겠다. 관광객들에게 최고의 맛과 서비스를 제공하자”고 뜻을 모았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