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8/05 [18:46]
여수시, 태풍 ‘프란시스코’ 대비 상황판단회의 열어
5일 오후, 고재영 부시장 회의 주재…22개 부서장 등 30여 명 참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풍 프란시스코(사진제공=여수시)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여수시가 오는 6일 저녁 여수 해상에 진입 예정인 태풍 ‘프란시스코’에 대비하기 위해 5일 오후 상황판단회의를 열었다. 

 

여수시 고재영 부시장이 주재한 이번 회의에는 22개 관계부서장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고재영 부시장은 “시민의 안전과 재산 보호를 위해 태풍 대비에 만전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기상청은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6일 저녁 9시 여수 남동쪽 약 70km 해상에 진입해 7일 오전 9시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