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8/04 [19:40]
전남 귀어 스몰엑스포 10일 목포서 개최
귀어 희망자 300여 명과 우수 어촌계 52곳 만남의 장 마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라남도청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전라남도는 제1회 섬의 날 주간(8월 8~10일)을 맞아 10일 목포 실내체육관에서 제2회 전남 귀어 스몰엑스포(Small Expo)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귀어 스몰엑스포는 전라남도가 전남어촌특화지원센터, 수협중앙회 전남지역본부와 함께 준비했다. 전남의 우수 어촌계와 귀어․귀촌을 바라는 도시민을 직접 만나는 상담의 장이다.

 

이번 귀어 스몰엑스포 개최를 위해 서울, 경기, 부산, 대구, 대전 등 전국 대도시의 귀어귀촌 희망 도시민 300여 명을 초청했다. 목포 고하, 여수 안포, 순천 와온 어촌계 등 50곳에서 홍보부스를 설치해 귀어인의 애로사항을 지원하고, 성공한 귀어 선배, 우수 수산기업 대표, 각 시군 귀어귀촌 담당자 등도 참석해 상담에 나선다.

 

특히 귀어․귀촌 희망 도시민들이 정착해 살아갈 어촌공동체인 어촌계가 직접 도시민에게 자신들의 어촌을 홍보하고, 어촌계 가입 조건, 빈집, 일자리 등 귀어귀촌 시 제공하는 어촌계 차원의 지원책도 소개한다.

 

귀어․귀촌 의사를 밝힌 도시민을 대상으로 올 하반기에는 ‘전남 어촌의 밤’ 행사를 가족과 함께 개최하고 어촌에서 장․단기 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전라남도는 지난 2017년 전국 최초로 고흥에 청년 귀어가 어장 8건 565ha 규모를 승인했다. 2018년 2월 전국 세 번째로 귀어학교 개설 기관으로 선정돼 전남해양수산과학원 강진지원에 귀어․귀촌 도시민 교육 기반시설을 갖춰가고 있다.

 

2018년 전남에 귀어한 인구는 322가구 449명이다. 전년보다 37가구가 늘고 가구원 수도 31명이 증가해 전국 최다를 기록했다. 또한 지난해 11월 장흥 통합의학컨벤션센터에서는 전국 최초로 귀어 스몰엑스포를 개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