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기 기사입력  2019/08/07 [20:40]
송가인 ‧ 홍자 ,‘미스트롯 5인방’ 강진 찾는다
10월 26일 (토) ‘제4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 개막식 축하공연 - 폭발적 가창력과 독보적 음색, 100여 분 간 열정과 감동의 무대 선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사본-송가인(사진제공=강진군)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미스트롯 5인방(송가인‧정미애‧홍자‧정다경‧김소유)이 강진을 찾는다. 

10월 26일부터 11월 3일까지 9일간 열리는‘제4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의 개막 축하 공연에 송가인과 홍자, 정미애, 정다경, 김소유 등 미스트롯 화제의 주인공들이 총 출동해 열정의 무대를 펼친다. 

 

특유의 허스키한 보이스와 폭발적인 고음으로 관중을 사로잡는 송가인, 깔끔하고 분위기 있는 보이스와 풍부한 성량을 가진 정미애, 구슬픈 목소리로 애절한 감성을 더한 곰탕 보이스 홍자, 시원한 고음과 멋진 무대매너로 관객의 환호를 이끄는 정다경, 화려한 비주얼과 천상목소리 소유자로 불리는 김소유 등 미스트롯의 스타 군단은 개막식 축하공연에서 무려 100여 분 간 열정과 감동의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최근 대한민국에서 가장 크게 화제가 되었던 차세대 트롯 스타들이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 개막공연에 총 출동한다”며“부디 많은 분들이 공연에 참석해 미스트롯 5인방과 함께 축제의 흥과 열기를 제대로 느끼고 돌아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제4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의 개막식은 오는 10월 26일(토) 오후 4시 강진만 생태공원 특설무대에서 개최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