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귀월 기사입력  2019/08/07 [17:35]
목포시,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 동안 문화시설 무료 개방
8월 8~10일 어린이바다과학관, 근대역사관 등 무료 관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1회 섬의 날 기념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 개최 기간 동안 문화시설 무료 개방  (사진= 목포시청 제공)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목포시가 ‘제1회 섬의 날 기념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 개최 기간 동안 유료 문화시설을 무료로 개방한다.

 

이번 행사는 ‘만남이 있는 섬, 미래를 여는 섬’이라는 주제로 오는 8월 8일부터 10일 까지 삼학도 일원에서 개최된다.

 

행사 기간 동안 타지역에서 많은 관람객이 찾아올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시는 범시민적 환영 분위기 조성과 목포의 역사문화예술 자원을 널리 알리기 위해 유료로 운영 중인 각종 문화시설의 무료 관람을 결정했다.

 

이에 따라 삼학도의 목포어린이바다과학관, 원도심의 근대역사관 1·2관, 갓바위문화타운의 자연사박물관, 도자박물관, 문예역사관, 목포문학관 등이 무료로 개방된다.

 

한편, 시는 행사 기간 동안 부대행사 일환으로 공룡 AR·VR, 공룡알 조립하기 등 어린이 체험을 비롯해 해설사와 함께 목포 근대역사문화거리 투어, 요트 항해 체험, 카누·카약 체험 등 각종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뉴스통신